당분간 강신주 씨 강의는 쫓아 다니면서 계속 들어야겠다. 세상을 나의 눈으로 바라보고자 하는 나에게 철학은 필수 학문이다. 그 철학을 가장 쉽게, 가장 깊게 가르쳐 줄 수 있는 사람이 바로 강신주 씨다. 경배해야 한다.

<등산복이 아니라서 무효>

강신주 씨를 경배하는 이유
. 뛰어난 집중력. 그 분의 글을 읽고 있으면 그 사람의 집중력이 보인다. 이만한 글을 쓰기 위해서는 얼마나 몰입이 필요할까? 철학자란 익숙한 세상을 낯설게 보이게 만드는 사람이다. 낯설게 보이려면 관찰과 집중이 필요하다. 이러한 정의에 충실한 사람이 강신주 아닐까?

. 무엇보다 쉽다. 언젠가 강신주 씨는 강의에서 자기는 책을 쓰고 강의를 할 때 항상 뒤에서 졸고 있는 3명의 사람들을 생각한다고 한다. 그 사람들이 나의 말을 듣고 깨어 날 수 있도록 최대한 배려한다고 한다. 고등학교 수학 또는 영어 수업 시간이 생각난다. 반 이상 잠들어 있는 교실을 아무런 욕심 없이 바라보던 수많은 선생들의 눈빛. 닥치고 경배하여야 한다.

. 내공의 끝이 어딜까? [철학 VS 철학] 이라는 책이 있다. 동, 서양 철학자 100명 이상을 망라한 책이다. 900 Page가 넘어가는 광할한 분량에 3만 5천원이라는 압박감까지. 누가 감히 이러한 시도를 하려고 엄두조차 낼까? 한 사람이 그것도 많지 않은 나이에 이러한 작업을 했다는 것이 그저 놀라울 뿐.

책 리스트
. 강추 : <철학 삶을 만나다>, <철학적 시읽기의 즐거움>
. 그 외 : <철학 VS 철학>, <노자 대 장자>, <공자 대 맹자> 등
  1. 2011.03.04 15:05 신고 [Edit/Del] [Reply]
    안녕하세요. 사계절출판사 홍보팀입니다.

    '철학의 달인, 강신주'에 대한 글을 검색하다가 님의 블로그를 발견했는데요, 때마침 저희가 강신주 박사와 만날 수 있는 강연회를 준비하고 있어 소식 알려드려요.
    이번 강연회는 <철학이 필요한 시간 - 강신주의 인문학 카운슬링>(강신주 지음)의 출간 기념으로 온라인서점 예스24와 인터넷 교보와 함께 진행하고 있습니다.

    어렵고 딱딱한 철학을 감칠맛 나게 풀어내는 거리의 철학자 강신주 박사가 들려주는 인문학 카운슬링!

    신청 마감이 10일(목)까지니 서두르세요-.

    1. 예스24와 함께하는 강연회
    시간: 2011년 3월 17일(목) 7시
    장소: 카페 살롱 드 팩토리
    신청방법: 인터넷서점 예스24 이벤트 창에서 신청해주세요.(http://blog.yes24.com/blog/blogMain.aspx?blogid=culturedate&catseqno=36717539)
    신청기간: 2월 18일~3월 10일

    2. 인터넷 교보와 함께하는 강연회
    시간: 2011년 3월 19일(토) 3시
    장소: 아트앤스터디 인문숲
    신청방법: 인터넷 교보 이벤트 창에서 신청해주세요.(http://www.kyobobook.co.kr/prom/2011/pube/02/110224_philosophy.jsp?mallGb=KOR&orderClick=WPH)
    신청기간: 2월 18일~3월 10일

댓글을 남겨주세요

Name *

Password *

Link (Your Homepage or Blog)

Comment

Secret